유난히 피로해지고 눈꺼풀이 무거워지고 의욕이 싹 사라지면서 무력감이 느껴지고, 그뿐만 아니라 코가 막혀 숨쉬기가 불편하고 눈도 간질간질…. 환절기면 경험하게 되는 춘곤증과 알레르기성 질환, 바로 봄철증후군입니다.

이런 증상에서 벗어나기 위해서 충분히 잠도 자고 마스크도 착용하고, 외출했다 들어오면 손도 잘 씻어야 합니다. 더 좋은 것은 제철 음식을 통해 영양도 보충하고 건강도 챙기는 것일 텐데요. 미네랄과 비타민이 풍부해 기분도 좋게 하고 생기도 불어넣어주는 봄 제철음식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봄철 제철음식/식욕 돋우는 봄나물 8가지



면역력 높여주는 달래

무침이나 국 등으로 만들어 먹는 달래는 한자어로 소산(小蒜), 작은 마늘이라고 불립니다. 성질이 마늘과 거의 비슷하기 때문인데요. 마늘은 보통 아랫부분을 먹지만 달래는 윗부분의 싹까지 다 먹기 때문에 비타민이 훨씬 많고 향기도 더 좋습니다. 또한, 달래의 성질이 따뜻해서 손발이 찬 사람에게 좋고 비타민A가 풍부해 면역력을 높여줍니다.

 

피로를 풀어주는 냉이

냉이는 구수한 맛이 일품이라 입맛이 없는 봄철에 먹으면 식욕을 북돋워 줍니다. 또한, 춘곤증의 대표적인 증상인 피로를 풀어주기 때문에 나른하고 졸리고 피로감이 심할 때 먹으면 좋습니다. 특히 병약하거나 기력이 부족한 노인들이 먹으면 기운을 회복할 수 있습니다.

 

입맛을 돋워주는 쑥

쑥은 위를 강화하고 튼튼하게 해 식욕부진, 만성 위염, 복통, 장염, 설사 등에 좋습니다. 성질이 따뜻해서 특히 여성의 생리통이나 생리불순, 그리고 불임에도 도움이 됩니다.

 

스트레스에 좋은 씀바귀

씀바귀는 성질이 차고 쓴맛이 나는데 오장육부의 열기를 없애고 마음을 안정시켜 스트레스에 좋고 수험생에게도 도움이 됩니다. 스트레스 때문에 잠을 못 잘 때도 효과가 있습니다. 체력이 약해 봄철이 입맛을 잃고 피로를 많이 느낀다면 씀바귀 무침이나 씀바귀 김치를 만들어 먹어보세요.

 

활력을 주고 기억력을 높이는 두릅

두릅은 비타민이 풍부해 나른하고 피로하기 쉬운 봄철에 활력을 불어넣습니다. 또한, 정신적 스트레스를 덜어주고 기억력을 좋게 합니다.

 

호흡기 질환에 좋은 취나물

취나물, 특히 봄철에 나는 개미취는 호흡기 질환을 위한 한약재로도 쓰이며, 알레르기성 기관지염이나 비염에 좋습니다. 또한, 취나물은 무기질이 풍부해서 나른해지기 쉬운 봄철에 기운을 북돋워 줍니다.

 

피부 알레르기 억제하는 다래

키위와 비슷하게 생긴 다래는 성질이 차고 맛이 시면서 답니다. 다래는 혈액순환을 좋게 해서 부기를 가라앉히고 염증과 피부 알레르기 반응을 억제해줍니다. 참다래 순을 데쳐 먹어도 피부 알레르기에 좋습니다. , 순이 너무 크면 독성이 생기니 먹으면 안 됩니다. 다래(100g)를 믹서로 갈아서 아침마다 먹어도 좋습니다.

 

기운 나게 하는 옻순

항암효과도 뛰어난 옻순(옻나무 순)은 몸이 찬 사람에게 좋습니다. 여성에게는 생리불순, 생리통에 효과가 있고 남성에게는 양기를 보충해 주어 원기 회복과 성기능 강화에 도움을 줍니다. 옻순은 옻이 잘 안 오르고 오르더라도 살짝 오르기 때문에 먹기에 좋은 편이라 데치거나 튀기거나 부침개로 먹어도 좋습니다.

 


봄철증후군 예방법



1. 충분히 자라

봄이 되면 밤의 길이가 짧아져 수면 부족이 생기기 쉽고, 겨울보다 활동량이 늘어나서 더욱 피로감을 느끼게 되는데 바로 이런 것들이 춘곤증으로 이어집니다. 춘곤증으로 괴롭다면 1~2시간 일찍 자 잠도 보충하고 피로를 푸는 것이 좋습니다.

 

2. 봄철 음식으로 영양을 보충해라

봄철 음식은 대개 미네랄과 비타민이 풍부해서 겨우내 부족하기 쉬웠던 영양소들을 보충해줍니다. 따라서 봄철증후군을 이기는 방법의 기본은 이런 봄철 음식으로 영양소를 보충해주는 것입니다. 충분히 챙겨 먹으면 춘곤증을 이겨낼 수 있습니다.

 

3. 적절한 운동을 해라

겨울 동안 추위에 움츠러들어 운동을 그만둔 사람이 적지 않을 것입니다. 춘곤증 예방을 위해서는 일주일에 3~4번 정도 가벼운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5번 이상은 하지 않는 것이 좋은데요. 그럴 경우 오히려 피로가 누적되어 다칠 수 있고, 심하면 피로 골절이 생길 수 있습니다. 봄철 운동은 열심히 하는 것보다는 즐기면서 가볍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4. 일주일에 한 번쯤 도시를 탈출하라

호흡기가 약한 사람만이 아니라 도심에 사는 사람들은 대개 미세먼지와 배기가스 등 각종 오염물질에 노출되어 있습니다. 음식으로 몸의 건강을 챙기는 것도 좋지만, 일주일에 한 번쯤은 도심지를 벗어나 산속의 맑은 공기로 온몸을 깨끗이 씻어내는 것도 좋습니다. 꼭 산이 아니더라도 공기 좋은 곳으로 단 몇 시간만 다녀와도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입니다.

 

5. 봄에 1년 건강계획을 세워보자

계절의 시작인 봄에 1년 건강을 위한 계획을 세워보는 것도 좋습니다. 자신의 몸을 살펴보고 건강을 위해 계절별로 무엇을 해야 좋을지 계획을 세워보는 것인데요. 스스로 하는 것도 좋지만, 전문의와 상담하여 계획을 세운다면 더 효과적인 건강관리를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출처: 건강다이제스트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쵸혠

봄철 별미 중 하나인 주꾸미("쭈꾸미"의 올바른 단어임.)는 5월 산란기를 앞두고 몸통 가득 알이 차있고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 덕분에 봄철 보양식으로도 유명한 식품입니다.

 주꾸미의 특징

1. 주꾸미의 칼로리는 100g당 47kcal이며, 100g당 단백질 9g, 당질 0.3g, 지질 0.8g, 칼슘14mg, 칼륨 310mg, 나트륨 240mg, 비타민A, B1, B2, B6, E 등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2. 주꾸미를 고를때는 다리의 흡판이 뚜렷한 것이 좋은 것입니다.

3. 보관할 시에는 내장과 먹통을 제거한 후에 끓는 물에 살짝 데쳐 헹구고, 먹을 만큼 비닐팩에 담아 냉동보관합니다.

4. 주꾸미 손질은 머리부분과 다리의 연결된 부분에 칼집을 내주고 먹물의 연결부분을 칼로 살짝 누르면서 밀어내 먹통을 제거합니다.

5. 주꾸미와 궁합이 잘맞는 음식은 돼지고기입니다. 주꾸미에 많이 들어 있는 타우린 성분이 돼지고기의 단점을 보완합니다.

 주꾸미의 효능

지방이 1%, 다이어트에도 제격!!

필수 아미노산이 풍부하고 저칼로리 음식이기 때문에 다이어트를 하시는 분들도 부담없이 드실수 있습니다. 주로 조개에 많이 들어 있는 타우린이 많이 들어 있어 아이들이나 임신부에게도 좋은 음식이며, 음주를 많이 하시는 사람에게도 좋습니다. 피로회복에 탁월한 효능이 있기 때문에 무기력할 수 있는 봄철 보양식으로 뽑히는 것입니다.

또한, 철분이 많아서 빈혈예방에 좋으며, 비타민 B가 많습니다.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고 중성지방을 분해시켜주어 당뇨병이나 지방간, 뇌졸증과 같은 성인병예방에 좋습니다.

주꾸미에는 DHA의 성분이 풍부하여 두뇌발달에도 효과가 좋으며, 타우린 성분은 남성분들의 정력향상에도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장운동을 활성화시켜 변비예방에도 도움이 되며, 긴장완화 효능이 있어 스트레스 해소나 흥분상태를 가라앉히는데 도움이 됩니다.

 

주꾸미는 고추장으로 양념하여 볶아먹거나 살짝 데쳐 초고추장에 찍어먹기도 하고, 샤브샤브로 해서 먹기도 합니다. 주꾸미는 3~5월이 제철인 만큼 나른해진 날씨 때문에 몸도 나른해지기 쉬운 요즘 가족들과 함께 봄철 보양식인 주꾸미로 얼마 남지 않은 봄을 즐겨보시는건 어떨까요?

 

 

신고
Posted by 유니80